첫만남이용권 정부 바우처 (2배 받는 법)

첫만남이용권 정부 바우처 2배 받는 법이 있는데 아직 모르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첫만남이용권은 2022년 1월부터 신청받고 있고 지난 4월 1일부터 지급하고 있는 정부 바우처인데요. 올해 출생한 아기가 있는 가정이라면 다들 신청하고 계실텐데 하나는 알고 둘은 모르는 가정이 많다고 합니다.


놓칠 수 있는 혜택이니 아래 내용 참고하셔서 꼭 챙겨받으시기 바라겠습니다.

정부와 지자체의 첫만남이용권 바우처

지급내용

2022년 1월 1일 출생신고 후 정상적으로 주민번호를 부여받은 2022년 출생아동이라면 모두 지원을 하게 됩니다.

또한 입양아동도 동일하게 지급하는데요. 입양 확정일이 2022년 1월 1일 이후인 모든 국내 입양 가정에 한해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여기까지는 많은 분들이 잘 알고 계시는데요. 하지만 놓치고 있는 중요한 부분이 있습니다.

바로 정부와 지자체의 다른 출산정책으로 양쪽의 지원을 ‘중복으로 수급이 가능‘하다는 부분인데요. 이 점을 잘 모르는 가정에서는 정부 지원 바우처만 신청하여 받고 있거나 반대로 지자체의 지원금만 받고 계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한번 밖에 신청이 안되고 놓치면 후회하는 지원금이니 만큼 꼭 거주지 지원내용 확인하셔서 중복 지급혜택 받으시기 바랍니다.


소득기준은 전혀 무관하고 다태아 여부와도 상관없이 모든 대상 가정에 지급하고 있습니다.

지급시기

출생 아동 보호자의 국민행복카드로 지급이 되는데요. 4월 1일부터 200만원을 충전시켜 주며 유흥업소, 레저/사행업종 등의 본래 취지와 맞지 않는 업종 외에는 모두 사용이 가능합니다.

사용은 23년 3월 31일까지입니다.


신청방법

온라인으로는 복지로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습니다.

복지로 신청 바로가기 👉


👆언니네 살림꿀팁 소통채널 확인하기👆

유익한 팁이 되셨나요?
언니네 살림꿀팁은 매일 유익한 일상생활 꿀팁과 노하우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보시기 편한 SNS 채널을 통해 매일 업데이트 되는 정보들을 받아보세요.
[무료]입니다!

일부 링크는 파트너스 활동으로 수수료가 제공될 수 있습니다